‘해양환경교육 강사단’ 역량 강화...정기적 워크숍 실시
‘해양환경교육 강사단’ 역량 강화...정기적 워크숍 실시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10.08 09: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환경교육원, ‘찾아가는 해양환경교육 강사단 워크숍’ 성료
올해 총 79명 해양 전문가 강사로 위촉돼 활동
워크숍에 참여한 강사단이 갯바위 현장조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양환경공단 제공)
워크숍에 참여한 강사단이 갯바위 현장조사를 하고 있다. (사진 해양환경공단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소속기관 해양환경교육원은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이틀간 ‘2019년도 하반기 찾아가는 해양환경교육 강사단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하반기 워크숍은 강사단의 교육수행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워크숍에서는 △해양환경 전문가 특강 △교육교안 작성 실습 △갯바위 현장조사 등을 실시하고 종합토론을 진행했다.

조찬연 해양환경교육원장은 “정기적인 워크숍을 통해 교육 수행자의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양질의 해양환경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찾아가는 해양환경교육 강사단은 해양전문 강사가 교육을 희망하는 기관, 단체 등에 직접 방문해 학생부터 성인 및 어민을 포함한 해양종사자까지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해양환경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총 79명의 해양 전문가가 강사로 위촉돼 활동을 하고 있다.

song@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