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지진 안전 시설물 인증 획득
해양환경공단, 지진 안전 시설물 인증 획득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12.20 15: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환경교육원, 행정안전부로부터 안전한 시설물 인정
해양환경교육원 전경. (사진 해양환경공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해양환경교육원 전경. (사진 해양환경공단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해양환경공단 소속 해양환경교육원은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진 안전 시설물 인증’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지진안전 시설물 인증제’는 경주·포항 지진을 계기로 건축물 내진보강을 촉진하기 위해 전문기관 심사를 통해 지진발생시 안전한 시설물을 인증하는 제도로, 행정안전부에서 올해 3월부터 시행하고 있다.

해양환경공단에 따르면, 해양환경교육원은 지진 재해로부터 교육생 안전 및 신뢰 확보를 위해 ‘시설 정밀점검’ 및 ‘내진성능평가’ 결과를 토대로 지난 10월 천장 주행크레인 등 중장비가 설치된 실습교육동에 대한 인증심사를 신청해 설계인증을 획득했다.

조찬연 해양환경교육원장은 “이번 인증을 통해 교육원을 이용하는 교육생들이 지진으로부터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전문적인 진단을 통한 시설·인적 안전관리를 철저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ong@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