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대 개막’…LX 국토정보교육원, 용인서 공주로 이전
‘공주시대 개막’…LX 국토정보교육원, 용인서 공주로 이전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9.17 15: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에서 공주로 이전한 한국국토정보공사(LX) 국토정보교육원 전경. (LX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용인에서 공주로 이전한 한국국토정보공사(LX) 국토정보교육원 전경. (LX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 국토정보교육원이 온라인 개원식을 열고 공주에 새롭게 출발한다,

LX 국토정보교육원은 17일 충남 공주시 사곡면 신사옥에서 국토교통부, 공주시, 유관기관 등 관계자가 가운데 비대면 개원식을 열고 국내 유일의 국토정보 교육기관으로서 공주 시대의 개막을 알렸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LX 국토인터넷방송국인 LIBS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했으며 이날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공사 임직원들이 온라인으로 개원식을 지켜봤다.

1977년 7월1일 지적기술연수원으로 개원한 LX 국토정보교육원은 1981년 12월 용인으로 이전했다. 이후 39년 동안 국토정보 교육의 요람으로서 운영됐다가 최근 공주로 이전했다.

교육원은 연면적 2만5470㎡에 지상 3층 규모로 강의실 13실, 숙소 99실, 대강당, 체육시설 등을 갖췄다.

한편, LX는 전북 완주 이서면에 국내 유일의 공간정보 전문연구기관인 LX 공간정보연구원을 신축하고 있다. 연면적 9234㎡ 규모로 2021년 9월 완공 예정이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