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29일 예정 신입사원 공채시험 코로나로 연기
LX, 29일 예정 신입사원 공채시험 코로나로 연기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8.21 12: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안정 확인 뒤 9월 말 이후로 연기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를 위해 신입사원 공채시험을 연기했다. (LX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를 위해 신입사원 공채시험을 연기했다. (LX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를 위해 29일 예정이었던 신입사원 공채시험 연기하기로 했다.

LX 측은 "신입사원 공채시험 일자를 시민 건강과 수험생 건강보호를 위해 지역사회 전파가 안정된다는 조건으로 9월 말 이후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채시험에는 전국 각지에서 약 3500명 이상의 시험응시자가 전주시를 찾을 예정이었다.

한편,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16일부터 20일까지 총 18명의 확진자 중 15명이 다른 지역을 방문했거나 다른 지역 확진자가 전북을 방문해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