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추적추적’ 비 소식...밤사이 대부분 그쳐
[날씨는 그린포스트] ‘추적추적’ 비 소식...밤사이 대부분 그쳐
  • 이주선 기자
  • 승인 2019.09.11 06: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연휴 전날인 11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 (사진 이주선)
추석 연휴 전날인 11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 (이주선 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주선 기자] 11일은 중부지방에서 남하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동해상 위치한 습한 공기가 한반도로 유입돼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은 낮부터 밤사이 또다시 비 소식이 있겠다. 제주도와 남해안은 남해상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아침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다. 중부지방은 오전 4시 10분부로 호우특보가 해제됐으나 정체전선의 북쪽에서 차고 건조한 공기가 유입돼 곳곳에 국지성 호우가 예상된다.

강원 영동, 전남은 10~50mm, 강원 영서와 충북, 경상도, 제주도 등은 5~30mm, 서울·경기와 충남, 전북은 5mm 사이의 약한 비가 내리겠다.

낮 기온은 22~32도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주요 지역의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영상 23도 △춘천 영상 21도 △강릉 영상 21도 △청주 영상 24도 △대전 영상 23도 △전주 영상 23도 △광주 영상 23도 △대구 영상 23도 △부산 영상 24도 △제주 영상 25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영상 29도 △춘천 영상 26도 △강릉 영상 23도 △청주 영상 28도 △대전 영상 28도 △전주 영상 29도 △광주 영상 30도 △대구 영상 30도 △부산 영상 29도 △제주 영상 29도 등이다.

전국 미세먼지 농도는 서울, 경기, 인천, 강원, 충남, 제주 등은 30㎍/m³ 미만의 ‘좋음’, 그 밖의 지방은 46㎍/m³ 이상의 ‘보통’ 수준을 유지하겠다.

leesun@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