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개더 하세요”...반려견산책·유기견 일일가족 행사
“해피투개더 하세요”...반려견산책·유기견 일일가족 행사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11.01 1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상암 평화의공원, 16일-북서울꿈의숲...반려견과 산책·펫티켓미션 경기
행사 홈페이지서 참여 신청, 생활·건강·행동·펫티켓 온라인 강의도
‘해피투개더’ 행사 포스터. (자료 서울시 제공)
‘해피투개더’ 행사 포스터. (자료 서울시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서울시는 올바른 반려동물문화 확산을 위해 최초로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해피투개더’ 행사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시민들은 온라인 펫티켓 강의를 듣고 현장에서 반려견과 산책하기, 펫티켓미션 경기, 유기견 일일 가족 행사까지 참여하며 ‘동물공존도시 서울’에 동참할 예정이다.

‘해피투개더’ 행사는 2차례 개최하며 △9일은 오후 1~4시 마포구 상암동 평화의공원 △16일은 오후 1~4시 북서울꿈의숲(볼프라자 일대)에서 각각 진행한다. 먼저 해피투게더 걷기대회는 반려견과 함께하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행사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특히 행사 홈페이지에는 반려인을 위한 온라인 강의가 마련돼 있다. 생활교실, 건강교실, 행동교실, 펫티켓교실로 이뤄진 온라인 강의를 통해 시민들은 반려동물에 대한 유익한 정보를 얻고 안전하고 올바른 펫티켓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유기견 일일 가족’ 프로그램은 상처받은 유기견의 일일 가족이 돼 소중한 하루를 선물해 줄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다. 이번에 참여하는 시민이 원한다면 입양 절차를 진행해 진짜 가족이 될 수도 있다.

‘펫티켓미션 산책 경기’는 반려견과 함께 5개 미션을 수행하는 대회다. 참가자들은 △3㎞ 산책하기 △바닥에 떨어진 똥 모양 스티커 30장 모아오기 △반려견과 나란히 50m 걷기 △산책교육 듣기 △‘동물공존 도시’ 피켓 찾기 등 미션을 통해 펫티켓을 몸소 익히고 모두 성공하면 기념품도 받을 수 있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온라인에서 사전에 펫티켓 정보를 얻고 ‘해피투개더’에서 펫티켓 체험을 한다면, 올바른 반려문화를 실천할 수 있을 것”이라며 “많은 시민이 참여하기를 바라고 유기견 일일가족프로그램을 통해 인식개선과 입양 활성화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song@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