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환경TV] 오늘 낮 찬바람 불며 '반짝추위'...이후 주말 또다시 '강추위'
[날씨는 환경TV] 오늘 낮 찬바람 불며 '반짝추위'...이후 주말 또다시 '강추위'
  • 오푸름 인턴기자
  • 승인 2017.02.17 11: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17일 낮부터 찬 바람이 불면서 '반짝 추위'가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대기 중 습도가 높아 내륙지방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나타나고 있다.

이날 오후부터는 맑은 날씨를 보이겠지만, 찬바람이 불면서 '반짝 추위'가 예상된다. 서울의 이날 오후 기온은 3도 안팎에 머무르고, 절기 우수이자 주말인 다음날 오전 기온은 영하 7도까지 떨어져 강추위가 찾아 올 전망이다.

또한 중국 북동지방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풍을 따라 날아오면서 이날 오후까지 서해안을 중심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평소보다 높아질 가능성이 있다.

18일에는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19일 오후에는 중서부지방부터 차츰 비가 내리기 시작해 20일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기상청은 이날 거제와 통영을 비롯한 경상남도, 울산, 부산에는 강풍주의보를 해제한 반면 흑산도와 홍도에는 강풍주의보를 발표했다.

기상청은 또 거제시 동부 앞바다, 경남 서부 남해 앞바다, 부산 앞바다를 포함한 남해동부 앞바다와 울산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를 해제했지만 서해 남부 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를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