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이 직접 관리하는 67번째 어린이집 진주 포레스트서 개원
부영그룹이 직접 관리하는 67번째 어린이집 진주 포레스트서 개원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10.27 15: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포레스트 어린이집 전경. (부영그룹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진주 포레스트 어린이집 전경. (부영그룹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동수 기자] 부영그룹은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이 내달 진주 포레스트 부영 아파트에 개원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신설되는 진주 포레스트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은 부영그룹이 직접 관리하는 67번째 어린이집으로 총 42명(예정)의 원아들을 돌볼 수 있다.

해당 어린이집은 코로나 19를 대비해 전문 업체를 통한 소독을 완료했으며 원내 무선 공간 살균기를 비치해 매일 수시로 현관이나 보육실을 살균 소독할 계획이다. 또한, 영유아들이 사용하는 놀이도구를 매일 세척 및 살균 소독하고 하루 세 번 보육교사와 원아들의 발열 체크도 진행한다.

진주 포레스트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 원장은 “임대료가 없는 만큼 학부모들의 부담을 덜고 알찬 프로그램으로 어린이집을 운영할 계획”이라며 “원아들이 건강하고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단지 내 부영 사랑으로 어린이집에 대해 임대료를 받지 않고 그 비용을 영유아의 복지와 학부모 부담금 절감 등을 위해 쓰고 있다. 

한편, 부영그룹은 그룹 내 보육지원팀을 두고 이화여대 유아교육과 명예교수인 이기숙 고문을 주축으로 국공립 어린이집 원장 선발과 동일한 기준으로 원장을 선정하고 있다. 이와 함께 부모 교육과 교사 교육, 보육 컨설팅, 보육 행사 지원, 우수 유기농 식자재 업체 및 교재·교구 제휴, 다자녀 입학금 등을 무상으로 지원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kds0327@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