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9일 날씨 ‘흐림’…비 그친 뒤 미세먼지 ‘보통’
[날씨는 그린포스트] 9일 날씨 ‘흐림’…비 그친 뒤 미세먼지 ‘보통’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8.11.08 18: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는 날씨가 이어졌다. (서창완 기자) 2018.11.8/그린포스트코리아
8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는 날씨가 이어졌다. (서창완 기자) 2018.11.8/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8일 오후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는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부산과 일부 경남 남해안에는 시간당 20㎜ 내외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9일에도 전국이 흐린 날씨가 계속되겠다. 한반도는 저기압 영향에서 차차 벗어나 중국 상해부근에 위치한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겠다. 남부 지방은 새벽, 중부 지방은 아침까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흐린 날씨와 비 영향으로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높겠다. 낮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다.

이날 전국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영상 9도 △부산 영상 13도 △광주 영상 11도 △대구 영상 11도 △대전 영상 11도 △강릉 영상 13도 등이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영상 16도 △부산 영상 18도 △광주 영상 17도 △대구 영상 17도 △대전 영상 16도 △강릉 영상 17도 등이다.

비로 인해 깨끗해졌던 ‘좋음’ 수준이었던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경기 남부는 ‘나쁨’, 수도권·충청권·전북은 낮부터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다.

seotive@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