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강경화 장관, 이방카 보좌관 만나 한국 방문 요청”
외교부 “강경화 장관, 이방카 보좌관 만나 한국 방문 요청”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8.09.25 15: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이방카 트럼프 미국 백악관 보좌관이 24일(현지시간)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에서 만났다. (외교부 제공) 2018.9.25/그린포스트코리아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이방카 트럼프 미국 백악관 보좌관이 24일(현지시간)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에서 만났다. (외교부 제공) 2018.9.25/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미국 유엔총회 계기로 미국 뉴욕을 방문한 자리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을 만났다고 외교부가 25일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24일(현지시간) 이방카 보좌관은 강 장관 초청으로 주유엔대한민국대표부를 최초로 방문했다. 강 장관은 이방카 보좌관에게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에 미국 대표단을 이끌고 와 올림픽 개최와 한미 양국 우정 증진에 기여해 준 데 감사를 표했다. 외교부는 또 최근 평양 방문에 대한 인상 등에 대한 담소를 나눴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강 장관은 가까운 시일 내 이방카 보좌관이 방한해 줄 것을 초청했다. 이방카 보좌관은 꼭 다시 방한하고 싶다고 답했다.

강 장관은 이방카 보좌관에게 한국 유엔대표부 청사를 설계한 건축가가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 입구 앞 대형피라미드를 설계한 I. M. 페이라고 소개하기도 했다. 이방카 보좌관은 대표부 건물이 매우 아름답다며 찬사를 보냈다.

seotive@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