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파 예측 기술, 특허 출원 증가
한파 예측 기술, 특허 출원 증가
  • 장혜진 기자
  • 승인 2012.02.13 12: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이상 기후의 잦은 발생으로 미래의 한파와 폭설, 태풍을 예측하거나, 대기-해양간 상호작용에 의한 엘리뇨 및 라니냐의 발생을 예측하는 기술이 늘어나고 있다.

13일 특허청에 따르면, 기상이변의 증가에 따라 기상을 측정하고 예측하는 특허 출원이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된 특허 출원은 2007년 22건에 불과하였으나, 2011년에는 56건으로 2배이상 증가하여 5년간 누적으로 232건이 출원되었다.

이러한 증가에 따라 5년간 누적 등록이 102건, 등록건수도 2011년에 38건으로 최대치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한파 등을 예측하는 기술 관련 특허 건수는 2007년 5건에서 2011년 34건으로 빠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며, 5년간 누적 출원 건수도 87건으로 기상 관련 특허 출원의 38%를 점유하고 있다

IT 기술의 발전과 날씨 변화에 대한 일반 대중의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소비자에게 미래 기후를 입체적으로 보여 주는 3차원(3D) 영상 기술, 유무선 통합 IT 기술을 이용한 실시간 기상 정보 제공 기술 등이 개발되고 있다.

이외에도, 날씨 예보를 위한 기상레이더 및 슈퍼컴퓨터의 예측 성능을 높여서 단시간에 급격하게 발생하는 돌발성 폭설 및 폭우 등을 사전 감지하는 기술이 특허 출원되기도 했다.

 

news@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