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 깊게 파진 가슴 가리며 '볼매' 몸매+미모 인증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 깊게 파진 가슴 가리며 '볼매' 몸매+미모 인증
  • 이재훈
  • 승인 2018.08.07 23: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혜선 사진=신혜선 사회관계망서비스 캡처
신혜선 사진=신혜선 사회관계망서비스 캡처

[그린포스트코리아=이재훈 기자]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배우 신혜선이 화제다. 

이에 신혜선의 사회관계망서비스 사진 한 장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신혜선은 가슴 부분이 음푹 파인 의상을 입고 셀프 카메라를 촬영하고 있다. 

깊게 파진 드레스를 한 손으로 살짝 가리고 옅은 미소를 지어 보이고 있는 신혜선의 모습은 뭇 남성팬들의 마음을 자극했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주연으로 열연하는 신혜선은 평소 청순한 비쥬얼과는 또 다른 글래머러스한 섹시미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issuenews@eco-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