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현실에 구현된 게임세상...2018 플레이엑스포 개막
[포토] 현실에 구현된 게임세상...2018 플레이엑스포 개막
  • 황인솔 기자
  • 승인 2018.05.10 18: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2018 플레이엑스포'가 개막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황인솔 기자] 국내 중소 게임개발사와 게이머가 한 자리에 모여 즐길 수 있는 축제가 열렸다.

경기도가 주관하는 '2018 플레이엑스포(PlayX4)'가 10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막했다.

오는 13일까지 진행되는 플레이엑스포는 게임 산업 활성화와 국내 중소게임 개발업체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게임쇼로, 해외 100개 투자사와 국내 개발업체, 퍼블리셔 등 200개 업체가 참가했다.

플레이엑스포 기간 동안 국내게임 개발사의 국내외 시장진출을 지원하는 수출상담회 B2B, 일반관람객을 위한 전시회 B2C, 게임시장의 미래와 글로벌시장을 전망할 수 있는 국제 게임 컨퍼런스도 열린다.

유망 중소게임사의 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전시관인 스페이스X에는 최우수 게임, VR·체감형게임, 온라인·모바일게임, 교육용·기능성게임 등 13개 업체의 게임이 전시됐다.

이날 현장에는 수많은 관람객이 찾아와 게임과 각종 행사를 즐겼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킨텍스 제2전시관에서 진행되는 플레이엑스포.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다양한 게임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 스페이스X.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오랜 세월 사랑받아온 댄스 게임 펌프잇업.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볼링장을 그대로 구현한 유에스미니볼링.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양궁도 게임을 통해 체험할 수 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어린이 관람객도 탁구 게임을 즐기고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현장에서는 유튜버 테스터훈이 리그오브레전드 방송을 진행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도 플레이엑스포에 참여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검은사막의 마스코트 흑정령.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배틀그라운드 코스프레.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게임한류의 미래를 위한 글로벌공략 강연.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화면에 물을 쏴서 플레이하는 아이스맨.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VR을 통해 '번개맨'으로 변신할 수도 있다.
2018.5.10/그린포스트코리아
블리자드 오버워치의 D.va도 플레이엑스포에서 만날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