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수능 대비 위생점검 결과 37곳 적발
식약청, 수능 대비 위생점검 결과 37곳 적발
  • 배샛별 기자
  • 승인 2011.11.08 09: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수능시험일과 빼빼로데이 등을 앞두고 초콜릿류, 떡류, 엿류 제조업체 및 어린이 식품안전보호구역 내 판매업소 7421곳을 점검 한 결과, 37곳을 적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10월 17일부터 10월 28일까지 진행됐고, 적발된 업체들은 식품위생법 위반으로 관할 관청에 행정처분 요청 등의 개선조치가 취해졌다.

적발된 주요 내용은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13곳) ▲표시기준 위반(7곳) ▲원료수불 관계서류 미작성 및 허위기재(6곳) ▲건강진단 미실시(2곳) ▲시설기준 위반(2곳) ▲자가품질검사 미실시(2곳) ▲생산·작업에 관한 기록 미작성(1곳) ▲기타 식품위생법 위반(4곳) 등이다.

또 유통 판매중인 초콜릿류, 떡류, 엿류 제품 등 총 1573건을 수거해 이 중 244건을 검사한 결과 모두 적합했고, 1,329건은 검사 진행 중이다.

남보미 기자 bmhj44@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