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 췌장, 원숭이 이식 성공" …당뇨병 완치되나
"돼지 췌장, 원숭이 이식 성공" …당뇨병 완치되나
  • 권윤 기자
  • 승인 2011.10.31 15: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연구진이 돼지 췌도를 원숭이에게 이식하는데 성공, 당뇨병 치료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31일 서울대 의대 박성회 교수 연구팀은 돼지 췌도를 이식한 당뇨병 원숭이가 거부반응 없이 6개월 이상 건강하게 생존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이 췌도이식 4개월 후 면역억제제 등 모든 약제의 투입을 중단했음에도 이식 이전 450 이상이던 원숭이의 혈당은 부작용 없이 6개월 이상 정상치인 평균 83을 유지했다.

면역 억제제 투여 중단이후에도 이식 거부반응이 나타나지 않는 현상은 동종 간의 이식에서도 매우 드문 일이며 이종이식은 거의 이뤄지지 않았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이번에 이종이식이 성공한 췌도(랑게르한스섬)는 인간의 췌장 가운데 섬 모양으로 존재하는 내분비선 세포의 집합체로 인슐린 등의 호르몬을 분비해 체내 혈당을 조절하는 역할을 한다.

돼지 췌도이식은 현재 의학계에서 소아 및 성인 당뇨병 환자에게 유일한 치료법으로 여겨지고 있다.

박성회 교수 연구팀은 "이번 성과는 사람에게 돼지 췌도를 이식함으로써 당뇨병을 완치하는 일도 충분히 가능함을 시사한다"며 "제1형 소아 당뇨병은 물론 일상생활에 큰 장애를 갖는 제2형 성인 당뇨병 환자에게도 희망을 부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권윤 기자 amigo@eco-tv.co.kr



amigo@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