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세월호 인양추진 TF 구성…준비작업 본격 추진
해수부, 세월호 인양추진 TF 구성…준비작업 본격 추진
  • 정택민 기자
  • 승인 2015.05.07 17: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TV뉴스]정택민 기자 = 해양수산부는 세월호 선체인양을 조속히 추진하기 위해 인양업무를 전담할 '인양추진 태스크포스'의 구성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인양 준비작업에 들어간다고 7일 밝혔다.

인양추진 TF는 해수부, 국민안전처, 해군, 조달청, 해양환경관리공단(KOEM),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 등 정부 및 산하기관 직원 16명으로 구성된다.

이들은 세월호 선체인양 업무에 집중하면서 우선 해수부 직원을 중심으로 조직을 구성해 인양 준비작업에 착수한 후 신속히 관계기관에도 인력파견을 요청한다는 계획이다.

해수부는 또 TF와 별도로 조선, 잠수, 장비, 법률, 보험, 인양컨설팅분야 등 민간전문가 중심의 기술지원단도 조만간 꾸려 업체선정, 세부설계, 선체인양 등 모든 과정에 걸쳐 전문분야에 대한 기술지원을 받겠다는 계획이다.

해수부 관계자는 "향후 본격적인 인양 준비작업에 착수해 오는 7월초까지 인양업체를 선정하고, 세부적인 설계를 거쳐 9월중에는 차질 없이 세월호 선체인양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jtm1122@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