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흐리고 비 내리는 한로... 평년보다 높은 기온 예상돼
[날씨] 흐리고 비 내리는 한로... 평년보다 높은 기온 예상돼
  • 임호동 기자
  • 승인 2021.10.08 0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도 전국이 흐린 가운데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아침 기온은 대부분 지역이 평년보다 높은 온도를 보일 전망이며, 낮 기온 역시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평년보다 높은 온도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본사DB)/그린포스트코리아
오늘도 전국이 흐린 가운데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아침 기온은 대부분 지역이 평년보다 높은 온도를 보일 전망이며, 낮 기온 역시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평년보다 높은 온도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본사DB)/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임호동 기자] 절기상 차가운 이슬이 맺힌다는 한로(寒露)인 오늘(10월 8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동해안을 비롯한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의 예보에 따르면 서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새벽에 경기남부와 강원영서남부, 충청권, 경북북부내륙부터 비가 시작돼 낮에는 서울, 인천, 경기북부와 강원영서 중부로 확대될 예정이다.

또한 내일 오후에는 전라동부내륙과 경상서부내륙에도 가끔 비가 내리겠으며, 이 비는 밤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서울, 인천, 경기북부는 새벽부터 아침사이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어제부터 비가 이어지고 있는 강원영동의 경우 10~50mm, 충북, 경북북부, 울릉도, 독도는 5~30mm, 수도권, 강원영서중남부, 충남권, 경상서부내륙과 경상동해안(경북북부동해안제외), 전라동부내륙은 5mm미만의 비가 내리겠다.

한편 새벽부터 아침사이 남부내륙에는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강이나 호수 등에 인접한 지역과 골짜기에서는 국지적으로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으니 교통안전에 유의가 필요해보인다.

아침기온은 대부분 지역에서 평년보다 3~7도 높은 15~21도가 되겠으며, 낮기온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평년보다 2~4도 높은 25~28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8도 △춘천 17도 △강릉 17도 △대전 18도 △대구 20도 △부산 20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제주 20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2도 △춘천 22도 △강릉 21도 △대전 24도 △대구 25도 △부산 26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제주 28도로 예상된다.
 

hdlim@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acmaca 2021-10-08 09:37:01
    유교문화 24절기 한로.공기가 점점 차가워지고, 말뜻 그대로 찬이슬이 맺힌다는 절기. 2021년 10월 8일(음력 9월 3일)은 한로(寒露)입니다.두산백과는 "한로 즈음에 단풍이 짙어지고, 한국에서는 이 시기에 국화전(菊花煎)을 지지고 국화술을 담그는 풍습이 있다"고 서술하고 있습니다. 유교에서 가을을 주관하시는 신(神)은 최고신이신 하느님[천(天)]을 중심으로 하면서, 가을의 하느님이신 소호(少皥) 께서 다스리고 계십니다. 오제(五帝)중의 한 神이신 소호(少皥) 께서 베푸시는 아름다운 명절(중양절)과 24절기 중 하나인 상강이 곧 다가옵니다. 중양절(重陽節)의 국화철, 상강(霜降)절기의 단풍철이 한국의 가을을 아름답게 수놓게 됩니다.

    http://blog.daum.net/macmaca/3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