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월요일 아침기온 3도로 ‘뚝’…일교차 크고 밤부터는 안개 주의
[날씨는 그린포스트] 월요일 아침기온 3도로 ‘뚝’…일교차 크고 밤부터는 안개 주의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10.19 07: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은 전국이 대체로 화창해 푸른 가을 하늘을 만끽할 수 있겠다. (이재형 기자)
19일은 아침기온이 떨어져 춥고 밤에는 안개가 끼겠다.(본사DB)/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월요일인 19일은 아침 최저기온이 3도까지 떨어지면서 전국 대부분이 쌀쌀하겠고 낮과 기온차도 크게 벌어지겠으며 밤부터 자정사이 짙은 안개가 끼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3~14도, 낮 최고기온은 19도~23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1도 △춘천 5도 △강릉 11도 △대전 8도 △청주 8도 △대구 9도 △부산 13도 △전주 7도 △광주 10도 △제주 15도 △울등도·독도 1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1도 △춘천 21도 △강릉 20도 △대전 21도 △청주 21도 △대구 22도 △부산 22도 △전주 22도 △광주 22도 △제주 21도 △울등도·독도 19도 등이다.

특히 모레까지는 지면 부근의 기온이 떨어지면서 21시 부터 오전 12시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또 강원영서와 내륙의 산지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어 농작물 관리에 도 주의해야 한다.

모레까지는 쌀쌀한 아침 날씨가 이어져 일교차가 큰 만큼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념해야 한다.

아울러 이날 오후부터 모레까지 제주도남쪽먼바다에는 바람이 30~45km/h(8~13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3.0m로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조심해야 한다.

서해안과 남해안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만조 시 유의해야 한다.

당분간 대기 또한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가 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으로 비교적 맑겠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