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비대면 교육시장으로 ‘영토확장’…교육플랫폼 협약 체결
신한카드, 비대면 교육시장으로 ‘영토확장’…교육플랫폼 협약 체결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09.21 16: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카드가 수파자-에듀베이스간 3자 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신한카드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신한카드가 수파자-에듀베이스간 3자 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신한카드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은경 기자] 신한카드가 제휴를 통해 비대면 교육시장으로 영업무대를 확장하고 있다.

21일 신한카드는 화상과외 업계 1위사 ‘수파자’와 수학문제은행 ‘에듀베이스’와 3자간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한카드내 200만 학부모 고객 니즈에 맞는 차별화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제휴를 통해 신한카드만의 빅데이터 노하우를 학습 서비스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중·고등학생 대상의 차별화 된 학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신한카드 사내벤처 ‘매쓰피티(Math-PT)’는 금번 3자간 업무 협약을 통해 언택트 시대에 맞는 1:1 화상과외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매쓰피티는 알고리즘을 통해 개개인별 맞춤 문제를 제공하고 있다.

매쓰파티는 일주일에 한 번씩 개인화된 종이 학습지를 배송하고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문제를 채점 관리함으로써 학생별 최적화된 문제를 추천하고 있으며, 맞춤형 학습지 서비스는 물론 명문대 PT 선생님의 1:1화상과외를 제공함으로써 학생의 실질적 학습효과를 끌어올린다는 전략이다

앞서 신한카드는 2016년부터 사내벤처 제도를 통해 총 16개의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웨딩 O2O 플랫폼인 ‘올댓웨딩’ 등 총 5개 사업화를 통해 가시적인 성과를 냈다. 2018년부터는 사내벤처뿐만 아니라 외부 스타트업과도 협력하는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교육시장의 불평등이 심화되고, 사교육비 부담이 가중되는 시기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차별화 된 교육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에게 보다 차별화 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는 신한금융그룹의 네오(N.E.O, New Economic growth supporting Operations) 프로젝트와 연계,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걸 맞는 혁신적 금융을 추진함으로써 신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금융의 사회적 역할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mylife1440@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