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용인 양지 물류센터서 화재…"지하 4층 3명 고립" 구조 중
[속보] 용인 양지 물류센터서 화재…"지하 4층 3명 고립" 구조 중
  • 최빛나 기자
  • 승인 2020.07.21 15: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응 2단계 발령
소방청 제공
소방청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최빛나 기자] 경기 용인시의 한 대형 물류센터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소방당국은 지하에서 작업 중이던 2명을 구조했으나, 아직 3명이 고립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청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21일 오전 8시29분쯤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제일리 소재 SLC 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신고 접수 10분 뒤인 오전 8시39분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뒤 오전 9시9분 다시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아직 정확한 인명피해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지하 4층에서 작업 중이던 6명이 고립된 것으로 파악하고, 구조대를 투입해 2명을 구조했다. 스스로 화재 현장을 벗어난 1명을 제외하면 아직 3명이 구조를 기다리는 것으로 추정된다.  

소방당국은 불길을 잡는 대로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vitnana2@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