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그린포스트] 동해안에 구름 많고 눈…건조한 날씨 화재 ‘주의’
[날씨는그린포스트] 동해안에 구름 많고 눈…건조한 날씨 화재 ‘주의’
  • 김형수 기자
  • 승인 2020.02.06 05: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광장 (김형수 기자) 2020.2.6/그린포스트코리아
서울광장 (김형수 기자) 2020.2.6/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형수 기자] 6일 동해안에는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곳곳에서 눈이 내리겠다. 날이 건조해면서 건조특보가 확대될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6일 오후 강원동해안과 경북동해안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동해안과 경북동해안은 1㎝ 안팎, 울릉도와 독도는 10~20㎝ 수준이다. 동풍 강도 변화에 따라 강설구역과 적설 변동 가능성이 있는 만큼 기상정보에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겠다. 모레 밤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또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서울, 일부 경기도와 강원도, 경상도, 전남동부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 그밖의 지역도 차차 건조해져 건조특보가 확대되거나 강화될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은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6일 아침 기온은 △서울 영하 12도 △춘천 영하 14도 △대전 영하 10도 △부산 영하 4도 △전주 영하 8도 △목포 영하 5도 △제주 1도 등 제주도를 제외한 모든 지역이 영하권에 머물겠다. 오후에는 △서울 0도 △춘천 3도 △대전 3도 △부산 7도 △전주 3도 △목포 2도 △제주 5도 등으로 기온이 영상으로 오르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초미세먼지 농도는 경기와 충북이 ‘보통’ 수준을, 나머지 지역은 ‘좋음’ 수준을 나타낼 전망이다.

alias@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