濠 젯스타·제주항공, 인천∼골드코스트 12월초 취항
濠 젯스타·제주항공, 인천∼골드코스트 12월초 취항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10.25 16: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잉 787-8 드림라이너 투입…취항 기념 40만원대 파격가 판매 계획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호주 젯스타와 제주항공이 인천∼골드코스트 직항 노선에 취항한다.

호주 퀸즐랜드주 관광청은 2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골드코스트 신규취항 세미나를 열고 이같은 계획을 밝혔다.

아태 지역 저비용항공사 그룹인 젯스타그룹의 젯스타 항공과 제주항공이 공동운항(코드쉐어)으로 인천∼골드코스트 노선에 오는 12월 8일 취항한다는 것.

이번 노선에는 333석 규모의 보잉 787-8 드림라이너 항공기가 투입될 예정으로 취항을 기념, 40만원대의 파격적인 가격에 항공권을 판매할 계획이다.

그간 간헐적으로 전세기는 투입된 적이 있으나 골드코스트 직항 취항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근 브리즈번까지는 대한항공이 100만원이 넘는 가격대에 항공편을 운항 중이다.

주 3회 일정인 이번 노선은 수·금·일요일 인천에서 출발, 골드코스트에 도착한 뒤 같은 날 골드코스트를 출발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호주에서 3번째로 한국인들이 많이 찾는 여행지인 골드코스트는 서퍼스 파라다이스를 시작으로, 57km 길이의 해안가 주변에 수많은 랜드마크가 자리 잡고 있는 관광 명소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