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印 'BEAT360 델리' 개관…셀토스 5만대 예약
기아차, 印 'BEAT360 델리' 개관…셀토스 5만대 예약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10.10 15: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 구르가온 신도시에 오픈한 BEAT360 델리에서 고객들이 '나만의 차량' 옵션 구상과 3D 가상 주행 체험 등이 가능한 3D 컨피규레이터를 체험하는 모습 [기아차 제공]​
​인도 구르가온 신도시에 오픈한 BEAT360 델리에서 고객들이 '나만의 차량' 옵션 구상과 3D 가상 주행 체험 등이 가능한 3D 컨피규레이터를 체험하는 모습 [기아차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기아자동차가 10일 인도 델리 인근 구르가온 신도시에 복합 브랜드 체험관 'BEAT360 델리'를 열고 현지 시장 공략을 본격화했다.

BEAT360은 150평 규모로, 셀토스와 쏘울 전기차 등 기아차 차량을 둘러보고 다양한 체험을 해보며 기아차 브랜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곳이라고 기아차는 설명했다.

BEAT360 델리에서는 셀토스를 맞춤형 디자인으로 설계하고 3D 가상 주행 체험을 할 수 있고 혼합현실 기술로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AVM) 등 차량의 주요 기능을 경험해볼 수 있다. 

기아차는 인도 공장에서 생산, 판매한 첫 모델인 셀토스가 순항중으로 지난7월 사전 계약을 시작한 이래 지난달까지 예약 대수가 5만대를 넘었다고 한다.

셀토스를 출시한 8월에는 약 열흘 만에 6236대가 팔렸고 지난달엔 7554대가 판매, 2개월 연속으로 인도 미드사이즈급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부문 판매 1위를 차지했다는 것.

인도에 최적화된 디자인과 특화 사양 등을 갖추는 등 적극적으로 현지화한 것이 셀토스 인기 배경이라고 기아차는 분석했다.

기아차는 인도 160개 도시에 265개 판매 및 서비스망을 구축하는 등 현지 네트워크도 강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