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4년간 줄인 종이DM, 지구 6바퀴 감아”
롯데마트 “4년간 줄인 종이DM, 지구 6바퀴 감아”
  • 김형수 기자
  • 승인 2019.06.12 10: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마트는 ‘M쿠폰’을 운영하며 줄인 종이 길이가 지구 둘레(4만km)의 6배를 넘었다고 밝혔다. (롯데마트 제공) 2019.6.12/그린포스트코리아
롯데마트는 ‘M쿠폰’을 운영하며 줄인 종이 길이가 지구 둘레(4만km)의 6배를 넘었다고 밝혔다. (롯데마트 제공) 2019.6.12/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형수 기자] 롯데마트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M쿠폰’을 운영하며 줄인 종이가 지구 둘레(4만km)의 6배를 넘었다고 12일 밝혔다.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M쿠폰’은 종이 쿠폰에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이하 DT)을 입힌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쿠폰이다.

환경 보호와 고객 편의성 강화 차원에서 지난 2015년 시작된 롯데마트 ‘M쿠폰’은 바코드 스캔 한번으로 멤버십부터 쿠폰 사용까지 가능한 어플리케이션이다. 출시 이후 매년 가입자와 이용자수가 증가하고 있다. 지난달 기준으로 누적 가입자 수 240만명, 월 평균 사용자 수 100만명을 돌파했다.

롯데마트는 향후 스캔 한번으로 할인-적립-결제까지 가능한 원스탑 간편결제 서비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영상에 익숙한 젊은층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 제공을 위해 동영상 기반의 V-commerce도 도입할 예정이다.

아울러 롯데마트는 지난 1월 서울에너지공사와 태양광 보급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전국 21개 점포에 신규 태양광 발전설비 추가 설치를 약속했다. 이를 통해 기존 매년 4700MWh의 전력 생산에 총 6MW, 연 7642 MWh의 전력을 추가 생산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난 2017년에는 환경부-한국환경공단과 ‘전기차 충전기 설치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도 앞장서고 있다

김진성 롯데마트 경영지원부문장은 “다음 세대에게 깨끗한 환경을 돌려주기 위해 사회적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는 사회를 고객들과 함께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진정성 있는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고 말했다.

alia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