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NL '5월의 투수' 선정..."팬들 성원에 감사"
류현진 NL '5월의 투수' 선정..."팬들 성원에 감사"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6.04 10: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LB사무국 공식 발표...피안타율 0.177,ERA 0.59
류현진이 예상대로 MLB 내셔널리그 '5월의 투수'에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다.(본사 DB)
류현진이 예상대로 MLB 내셔널리그 '5월의 투수'에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다.(본사 DB)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예상대로 '5월의 투수'에 선정됐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4일(한국시간) 류현진을 내셔널리그 '이달의 투수'로 뽑았다고 공식 발표했다.

류현진은 5월 한 달간 6경기에 선발 등판, 45⅔이닝을 던지며 5승 무패, 평균자책점 0.59로 메이저리그 전체를 통틀어 가장 빼어난 피칭을 선보였다.

삼진 36개를 솎아냈고, 볼넷은 단 3개에 그쳤다.

피안타율 0.177에 홈런은 한 개도 허용하지 않았다.

다저스 역대 투수 중에서 월간 5승 이상, 35삼진 이상을 거두면서 평균자책점 0.60 이하를 찍은 선수는 류현진을 포함해 4명뿐이다.

류현진 이전에는 페르난도 발렌수엘라(1981년 4월), 돈 드라이스데일(1968년 5월), 냅 루커(1908년 6월·1910년 9월)가 세 항목을 충족했을 뿐이다.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사무국의 발표 직후 자신의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관련 사진과 함께 "여러분의 성원에 감사드린다"는 글을 올렸다.

류현진은 5일 오전 10시 40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필드에서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를 상대로 6월 첫 등판에 나선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