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산업기술원, 토양환경 사진·포스터 공모전 개최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토양환경 사진·포스터 공모전 개최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9.04.11 14: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양환경작품공모전 포스터.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제공)
토양환경작품공모전 포스터.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19 토양환경 작품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작품 접수는 12일부터 오는 6월 11일까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토양환경센터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작품은 우리 주변 토양의 소중함과 토양보전의 중요성 등을 사진이나 포스터로 담아내면 된다.

사진부문은 일반부와 초·중·고·대학생이 참가하는 학생부로 나눠 작품을 모집한다. 국내에서 촬영한 3200x2500픽셀 이상의 디지털사진(JPG 파일)으로만 접수가 가능하다.

포스터부문은 중등부, 고등부, 대학부로 나눠 모집한다. 공모 주제에 맞는 A2 크기의 광고 포스터를 컴퓨터 프로그램을 활용하거나 손으로 그리는 등 자유롭게 제작하면 된다.

수상작은 전문가 심사를 통해 총 67개 작품을 선정한다. 

대상으로 선정된 작품에는 사진부문 400만원, 포스터부문 300만원의 상금과 각각 환경부 장관상을 수여한다.

자격별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총 5개 작품에는 사진부문 200만원, 포스터부문 150만원의 상금과 환경부 장관상을 각각 수여한다.

이밖에 우수상·장려상·입선작은 10만~100만원의 상금과 한국환경기술원장상이 수여된다.

수상작은 8월에 발표될 예정이며, 오는 12월 5일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주관하는 ‘세계 토양의 날’ 기념행사에서 시상식과 전시회가 함께 진행된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공모전으로 토양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주변과 공유하며 토양 보전을 실천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eotive@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