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영업이익 하락은 카카오톡 때문?
SKT, 영업이익 하락은 카카오톡 때문?
  • 성상훈 기자
  • 승인 2012.05.02 17: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분기 영업이익은 26.4% 하락, 당기순이익 39.8% 하락

SK텔레콤은 2일 컨퍼런스 콜에서 매출 3조9856억원, 영업이익은 4523억원, 순이익은 3233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해 같은 기간보다 매출은 2% 증가했으나 영업이익은 26.4% 감소했으며 당기순이익은 39.8%나 감소한 수치다.

EBITDA(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은 1조789억 원을 기록했다. 이 역시 전년 대비 12% 감소했으며 마진은 27%로 전년 동기 대비 4.3%포인트 줄었다.

특히 이통사의 수익성을 가늠하는 지표인 가입자당 월 평균 매출(ARPU)은 지난해 1000원 하락한데 이어 또 다시 큰 폭으로 하락했다.

SK텔레콤 안승윤 CFO(최고재무책임자)는 "1/4분기 전년 동기 대비 ARPU가 1100원 하락했으며 요금인하와 카카오톡 등의 영향이 컸다" 며 "LTE 스마트폰 확대와 고객 유치 전략으로 3분기 ARPU는 상승할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톡의 빠른 보급으로 문자메세지 사용률이 급감했으며 카카오톡 기능 자체가 일반 통화를 대신하는 경우도 많아 카카오톡이 통신사의 영업이익 하락에 한 몫을 담당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어 안 CFO는 "지난 3월 발표한 새 경영비전 달성을 위해 SK플래닛과 SK하이닉스 등 계열사 간의 시너지를 통해 ICT 산업을 선도해 나갈것"이라고 덧붙였다.

HNSH@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