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해운·물류기업 해외진출 타당성조사에 1억원 지원
해수부, 해운·물류기업 해외진출 타당성조사에 1억원 지원
  • 박준영 기자
  • 승인 2017.04.23 11: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박태훈 기자]

 


해양수산부가 국내 해운·물류 기업의 국제물류 네트워크 확대와 대외 경쟁력 확보를 위해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23일까지 '2017년도 해외진출 타당성 조사' 지원 대상 사업을 1차 모집한다. 

조사 내용은 △진출희망 국가 및 지역의 타깃 화주 기업 설정 △물동량 유치전략 수립 △수·배송 네트워크 확보 전략 수립 △현지법인 설립방안 △현지 노무관리 및 금융조달 방안 등이다.

해수부는 2011년부터 해외 유망사업 발굴을 지원하고 국내 물류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활성화하기 위해 해외진출 타당성 조사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모두 42건의 해외진출 사업(38개사·22개국)을 선정, 22억1000만원을 지원해다. 이 가운데 몽골 광물자원 물류기지 건설, 미국 롱비치항 곡물 터미널 건설 등 17건의 사업은 투자가 성사됐다. 

해수부는 올해도 4억500만원의 예산을 편성, 사업 당 최대 1억원 범위에서 전체 타당성 조사 비용의 70%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지원 대상사업은 '국내 해운·물류기업이 해외진출을 희망하거나 구상·계획 중인 다양한 형태의 해외 물류사업'으로 서류심사와 선정위원회의 사업제안서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신청서, 사업제안서, 증빙서류 등을 대한상공회의소에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대한상공회의소 홈페이지(http://www.korcham.net)를 확인하거나, 전화(02-6050-1443)로 문의하면 된다. 

엄기두 해수부 해운물류국장은 “국내 해운물류 기업의 국제경쟁력을 높이고 안정적인 해외진출을 돕기 위한 본 사업에 많은 기업이 참여하여 해외 시장 개척의 좋은 출발점으로 삼기 바란다"고 말했다

bakjunyoung@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