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에 ‘한-사우디 특화 제약단지’ 조성 추진
사우디에 ‘한-사우디 특화 제약단지’ 조성 추진
  • 이규복 기자
  • 승인 2014.06.26 18: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부-진흥원, SPC와 4건의 투자협력 MOU 체결

 

 

[환경TV뉴스] 이규복 기자 = 사우디 수디아르지역에 추진되고 있는 ‘파마 클러스터 조성사업’에 한국기업이 참여해 4개 공장의 설립을 추진한다.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사우디 제약기업인 SPC와 ‘한-사우디 제약단지 설립’을 위한 4건의 투자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한-사우디 제약단지는 사우디 SPC와 한국기업이 참여해 2억달러 규모의 항암제, 수액제, 바이오시밀러, 순환기치료제 등 4개 공장을 5년 내 설립하는 프로젝트다.

이번 MOU 체결로 복지부를 비롯해 일동제약, 중외제약, BC월드제약 등 3개 한국기업이 본 프로젝트를 위한 협력을 추진하게 된다.

복지부와는 성공적인 제약단지 설립을 위해 제약관련 자문, 기술이전 지원, 인적교류, 정보공유, 국제협력모델 공동개발 등 양국 제약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일동제약과는 항암제 공장설립 및 기술이전(공장건설, 설비, 인력 교육, 운영 등을 포함하는 턴키방식), 중외제약과는 수액공장 건설(턴키방식)과 수액제 등 19개 주요품목 수출 및 기술이전, BC월드제약과는 고혈압제제, 발기부전치료제, 항생제, 소염제 및 DDS(약물전달시스템) 제품 등 17개 품목에 대한 기술이전 및 주요 의약품 원료 수출 등의 내용이 담겨져 있다.

문형표 복지부 장관은 “‘한-사우디 제약단지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고 이를 통해 한국의약품의 우수성이 중동시장에 널리 알려지게 되기를 희망한다”며 “사우디와 한국에 모두 도움이 되는 성공모델이 창출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kblee341@empa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