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그린픽] 그래픽으로 보는 빙하유실량 및 세계 평균 해수면
[에코그린픽] 그래픽으로 보는 빙하유실량 및 세계 평균 해수면
  • 최진모 기자
  • 승인 2021.05.17 14: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동현 2021-05-17 22:27:14
    그리고, 북극곰의 개체수는 줄어들었나요? 북극곰은 잘 있습니다. 북극곰은 온혈동물로서 태생적으로 따듯한 것을 선호합니다. 북극곰 전문가 수잔크록포드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현재 개체수는 22,000~31,00마리로서, 지난 50년 동안 가장 높은 수치라고 합니다. 몇마리 굶고 있는 사냥실력 떨어지는 북극곰 사진 몇장으로 사실과 다른 주장을 하는건 아닌가요?

    이동현 2021-05-17 22:23:26
    지금의 빙하유실량은 지구역사상 전례가 없는 것인지 묻고 싶습니다. 그리고, 지금의 빙하량 유실이 인간의 활동에 의한것인가요? 그렇다면, 중세온난기(950년~1350년)과 미노스 온난기, 로마온난기는 지금보다 더 더워 빙하가 더 유실되었다는 역사를 부정하는 주장이며, 지금의 빙하유실의 시작은 인간이 화석연료를 본격적으로 사용하기 훨씬 전인 1825년 경부터 시작되었으며, 화석연료를 본격적으로 사용한 제2차세계대전 이후 현재까지도 빙하의 유실속도의 가속도 현상은 발생하지 않고 있는 것(Oerlmans, 2005)에 대해 설명할 수 있어야 합니다. 해수면 상승 또한 가장 최근의 소빙하기가 끝난 1790년 이후 일정하게 상승하고 있고, 역시 2차세계 대전 이후에도 상승가속도 현상은 발생하지 않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