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2M, 대만·일본서 서비스 시작...해외 시장 넓혀
리니지2M, 대만·일본서 서비스 시작...해외 시장 넓혀
  • 이한 기자
  • 승인 2021.03.24 10: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 모바일 MMORPG 리니지2M 대만·일본 진출
엔씨소프트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M’이 24일 자정 대만과 일본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엔씨소프트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엔씨소프트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M’이 24일 자정 대만과 일본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엔씨소프트 제공)/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한 기자] 엔씨소프트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M’이 24일 자정 대만과 일본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엔씨(NC)는 대만과 일본에서 리니지2M을 직접 서비스한다. 출시 전 진행한 사전 예약은 대만에서 350만 이상, 일본에서 220만 이상을 기록했다.

양국에서 서비스하는 리니지2M은 한국과 같은 최고 수준의 그래픽과 방대한 오픈 월드, 최적의 인터페이스 등을 갖췄다. 콘텐츠는 6개의 무기와 150종 이상의 클래스, 20종 이상의 보스 레이드 등을 우선 선보이고, 추후 순차적으로 업데이트한다.

인기 배우 ‘금성무’가 대만과 일본에서 리니지2M의 광고 모델로 활동한다. 엔씨(NC)는 금성무가 출연한 TV 광고를 오늘 처음으로 공개했다.

엔씨(NC)는 크로스 플레이(Cross Play) 서비스 ‘퍼플(PURPLE)’도 함께 출시했다. 대만, 일본 이용자들도 PC 퍼플과 퍼플 모바일 앱을 사용해 플랫폼의 구애없이 리니지2M을 플레이할 수 있다.

리니지2M은 2003년 출시한 PC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를 기반으로 하는 모바일 MMORPG다. 모바일 최고 수준의 4K UHD급 풀(FULL) 3D 그래픽 등을 구현했다.

leehan@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