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희 매니저 유시종, 내가 아는데 너 일진이었잖아” 또 폭로 [전문]
“광희 매니저 유시종, 내가 아는데 너 일진이었잖아” 또 폭로 [전문]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8.12.27 14: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희(왼쪽)와 그의 매니저 유시종씨.
광희(왼쪽)와 그의 매니저 유시종씨.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광희(황광희) 매니저 유시종씨가 학우들을 괴롭힌 일진이었다는 주장이 또 제기됐다.

자신을 ‘의정부중학교 56회 졸업생’이라고 소개한 네티즌은 26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글을 올려 “의정부에 있는 중학교 학군 중에서는 의정부중학교, 서중학교가 소위 제일 잘나가는 일진이 많았다. 그 중에서도 의정부중학교에선 유시종을 포함한 애들이 가장 잘나갔던 것도 사실”이라면서 “전 왕따도 아니었고 걔네한테 괴롭힘을 당한 적도 없지만 유시종 옆 반이었다. 우리 반에 유시종 친구가 있었기에 보고 주워들은 게 있다”고 말했다.

이 네티즌은 “제가 직접적으로 당한 게 아니라 기억이 정확하다곤 할 수 없지만 그 무리들이 힘을 위시해 약해 보이고 순해 보이는 애들 괴롭혔던 건 확실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유씨에게 피해자에게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그는 “네 말대로 누구를 폭행한 사실이 없고 기억이 안 난다고 해도 내가 볼 땐 조금이라도 피해본 사람들 강제적으로 나오게 하면 한 반 정도는 꾸릴 것 같은데 추가 피해 글 없다고 간보면서 며칠 지나 소속사 통해 그런 기억 없다고 하면 끝인 거냐”라고 묻고 “일진이었든 찌질이었든 폭행을 했든 뭐든 증거는 기억밖에 없으니깐 네가 아니라고 하면 어차피 증거는 없으니깐 그저 묻힐 수도 있겠지만 우리도 다음 주면 서른이다. 어릴 때든 뭐든 자기가 한 짓에 대한 책임은 지자”고 말했다.

그는 “난 네가 MBC ‘전지적 참견 시점’ 하차하는 건 딱히 원하진 않는다. 지금 열심히 사는 게 죄는 아니잖아. 근데 피해자들한테 진정 어린 사과는 좀 해라”라면서 “평생 꼬리표처럼 따라다니기 전에 남자답게 멋지게 사과해라. 그 친구 글 보니 사과도 필요 없다는데 일단 사과를 해야 너한테도 동정여론이 생기는 거다. 현명하게 생각해라”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광희 소속사인 본부이엔티의 관계자는 27일 뉴스1 인터뷰에서 “현재 해당 사안(일진설 추가 폭로글)과 관련해 사실 확인 중”이라며 “확인 후 입장을 정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전역한 광희는 지난 22일 유씨와 함께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하며 복귀 신고식을 치렀다. 하지만 방송 이후 유씨가 학창 시절 일진이었다는 폭로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을 모았다. 그러자 본부이엔티는 언론에 유씨의 일진설을 부인했다. 본부이엔티 관계자는 26일 뉴스엔 인터뷰에서 “본인 확인 결과 학창시절 일진이 아니라고 한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글을 올린 사람과 연락할 방법을 찾아 봤는데, 개인 정보 때문에 불가능하다. 회사로 연락을 주거나 이메일을 보낸다면 회사 차원에서 자초지종 들으며 정리할 수 있는 부분을 정리하려고 한다. 방송사와 광희에게 피해가 안 가도록 노력하겠다. 심려 끼쳐 죄송하다”고 했다.

<추가 제보 글 전문>

안녕하세요

일단 저도 의정부중학교 56회 졸업생 입니다

저는 글들을 오늘 읽어봤는데 유시종이 전참시에 나온 줄도 모르고 있었는데 인터넷 보다가 한 친구가 올린 글을 봤습니다

전 제가 아는 누군가가 좋은 일이든 싫은 일이든 이슈가 된 게 처음이라 글을 올리기까지 참 고민이 많았습니다

그 글을 읽고나선 그냥 넘어가려다가 내가 아는 사람이 방송에도 나오고 참 신기해서 검색해보니 방금 전에 커뮤니티 글이 아닌 정식 기사로 올라온 게 있더라구요

이엔티에서 본인에게 확인했는데 본인은 일진도 아니였고 폭행한 사실도 없고 그런 기억조차 없다구요

그리고나서 그 친구 글을 다시 읽어보고 댓글들도 하나하나 다 읽어봤습니다

참 가관이더군요 10년넘게 지나서 지난 일을 들추는게 찌질이라는 등 왕따는 이유가 있다는 등 그 친구를 비방하는 글들도 많더라구요.

그리고 증거없는 미투가 어떤 결과를 낳았는지 조심스러운 분들도 계셨는데 증거가 있을 수가 있나요?

대한민국 교육계에서 학교폭력으로 신고해봤자 학폭위에서 징계 한번 맞고 피해자가 되려 강제전학조치 당하는 그런 상황과 더불어 중학생이라는 어린나이에 신고를 할 용기있는 아이가 몇이나 될까요?

맞은 증거 모조리 수집해서 졸업하고 한참이 지난 뒤 형사고발을 해야 되는건가요?

여기 보배드림부터 거의 회원 수 많다는 커뮤니티들에는 전부 베스트 글로 올라가있던데 한 커뮤니티에서도 유시종을 아는 사람이 있더라구요 유명하다고~

맞습니다 일단 지금은 잘 모르지만 당시에 의정부에 있는 중학교 학군중에서는 의정부중학교, 서중학교가 소위 제일 잘나가는 일진들이 많았습니다. 그 중에서도 의정부중학교에선 유시종을 포함한 애들이 가장 잘나갔던 것도 사실입니다

저는 왕따도 아니였고 걔네한테 괴롭힘을 당한 적도 없지만 전 유시종 옆반이였고 저희반에 유시종 친구가 있었기에 보고 주워들은게 있습니다

제가 직접적으로 당한게 아니라 지금에와서 기억이 정확하다곤 할 수 없지만 그 무리들이 힘을 위시해서 약해보이고 순해보이는 애들 괴롭혔던 건 확실합니다

근데 이게 해석하기 나름인게 제가 본 것들은 직접적인 폭행을 목격하진 않았습니다만 폭행행위가 있어야만 학교폭력 입니까?

말로는 친한척하면서 빌려달라고하지만 당하는 입장에선 학교에서 제일 잘나가는 애가 와서 빌려달라고하면 울며겨자먹기로 빌려주게 됩니다 웃긴게 그 유시종 무리들은 전혀 모르는 애들한테 조차 웃으며 빌려달라고 하더라구요 교복,핸드폰 등등. 어렸어도 본인들은 알았을 겁니다 본인들이 학교에서 제일 잘나가고 학군에서도 제일 잘나가는데 우리가 친한척 부탁하는 척 하면 안해줄 수 란걸 없다는 걸 알았겠죠

저도 정말 가만히 있으려다가 화가 났던게 본부이엔티에서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일진도 아니고 그런 기억도 없다 라는 구절에서 화가 나더라구요 그 친구도 말했죠 괴롭힘 당하는 사람은 평생 기억에 남지만 가해자는 별거 아닌 일이기에 기억하지 못한다구요

그럼에도 망설였지만 또 글 쓴 이유가 자잘한 것 포함해서 제가 아는 피해자라고 할만한 친구들이 한둘이 아닌데 아직까지 그 친구 글 외엔 별다른 글이 없더라구요 댓글들 보면 이 친구 욕하는 글도 많고 다른 피해글이 없는 한 10년 넘게 꽁해있는 쫌팽이로 낙인찍힐까 안타까워 썼습니다.

시종아 XXX 아직도 만나냐? 너희 둘이 의중에서 제일 잘나갔잖아 주위에 몇몇 애들도 더 있었지만 지금 내 기억으론 당시 의중 그리고 우리학군에서 제일 잘나갔던건 너희 둘이였거든 니 말대로 누구를 폭행하고 그런 사실이 없고 기억이 안난다고해도 내가 볼땐 조금이라도 피해본 사람들 강제적으로 나오게 하면 한 반 정도는 꾸릴 것 같은데 추가 피해글 없다고 간보면서 몇일 지나 소속사 통해서 그런 기억 없다고 하면 끝인거냐 그래 일진이였든 찌질이였든 폭행을 했든 뭐든 증거는 기억밖에 없으니깐 니가 아니라고하면 어차피 증거는 없으니깐 그저 그런대로 묻힐 수도 있겠지만 우리도 다음주면 서른이다 어릴때든 뭐든 자기가 한 짓에 대한 책임은 지자

난 니가 전참시 하차하는건 딱히 원하진 않는다 지금 열심히 사는게 죄는 아니잖아 근데 피해자들한테 진정어린 사과는 좀 해라

그 사과란게 니가 일진이었던 적도 없고 아무 기억도 없다하는 말을 정면으로 반박하는거기에 내키지 않을 수도 있다만 평생 꼬리표처럼 따라다니기전에 남자답게 멋지게 사과해라

그 친구 글보니 사과도 필요없다는데 일단 사과를 해야 너한테도 동정여론이 생기는거다 현명하게 생각해라

jdtime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