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7일 출근길 한파… 서울 영하 9도
[날씨는 그린포스트] 7일 출근길 한파… 서울 영하 9도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8.12.06 21: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북서쪽에서 남하한 찬 공기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 (픽사베이 제공) 2018.12.06/그린포스트코리아
7일 북서쪽에서 남하한 찬 공기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 (픽사베이 제공) 2018.12.06/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7일은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남부지방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구름 많고 가끔 눈이 오겠다. 경남서부내륙에는 새벽부터 오후 사이 곳곳에 눈이 내리겠다.

이날부터 이틀 동안 예상 적설량은 충남서해안, 전북, 전남서해안, 제주도산지 등이 2~7㎝다. 충남 내륙과 전남 내륙은 1~5㎝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은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

이날 전국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9도 △부산 영상 1도 △광주 영하 1도 △대구 영하 3도 △대전 영하 5도 △강릉 영하 4도 등이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영하 4도 △부산 영상 3도 △광주 영상 1도 △대구 영상 0도 △대전 영하 2도 △강릉 영상 1도 등이다.

일부 남해상을 제외한 대부분 해상에는 풍랑특보가 발효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seotive@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