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비장애 함께 하는 송년음악회 '어우러짐' 8일 개최
장애·비장애 함께 하는 송년음악회 '어우러짐' 8일 개최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8.12.06 13: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개최된 ‘장애·비장애 더불어 함께 하는 아름다운 송년음악회’ 모습.

 

[그린포스트코리아 권오경 기자] 연말 따뜻한 공연이 무대에 오른다. 사회적 협동조합 홀더맘심리언어발달센터는 오는 8일 오후 2시 30분부터 수원시청 대강당에서 ‘장애·비장애 더불어 함께 하는 아름다운 송년음악회’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음악회에서는 장애인들이 주축이 된 ‘어우러짐 앙상블’과 ‘어우러짐 중창단’의 공연, 시각 장애인들로 구성된 ‘춤추는 헬렌켈러’의 춤 공연 등이 펼쳐진다.

또 수원시장애인복지관 다원대학 발달장애 친구들의 감동 있는 동페라(동화+오페라) ‘금도끼 은도끼’ 공연이 이어진다.

이번 공연은 광동제약, TV포인트, 미스터셰프가 후원하고, 수원시협동조합협의회, 수원시사회적기업협의회, 수원시가 협조했다.

송양빈 홀더맘심리언어발달센터 이사장은 “장애인들과 비장애인들은 모두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어우러져 다름이 없이 살아가야 한다”며 “연말 잠시 시간을 내시어 송연음악회의 감동적인 무대를 한번 경험해 보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roma2017@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