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과 베풂’ 정신 기린다… 제39회 만덕제 봉행
‘나눔과 베풂’ 정신 기린다… 제39회 만덕제 봉행
  • 고현준 기자
  • 승인 2018.10.22 18: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회 김만덕 주간 행사 오는 27일까지 열려

 

[그린포스트코리아 제주] 고현준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와 ㈔김만덕기념사업회(상임대표 고두심)가 주최하고 김만덕기념관(관장 김상훈)이 주관한 ‘제2회 김만덕주간’ 행사가 지난 21일 개막해 오는 27일(토)까지 1주일간 진행된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이날 오전 사라봉 모충사김만덕 묘탑에서 열린 제2회 김만덕 주간 개막식에 참석, 만덕제를 통해 노블리스 오블리주의 표상인 김만덕의 나눔 정신을 기리며 헌화와 분향을 했다.

이날 개막식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여성 제관들에 의해 봉행되는 제39회 만덕제와 김만덕상 시상식 순으로 진행됐다.

 

김만덕상 봉사부문에서 강영희(71)씨, 경제인부문에서 좌옥화(84)씨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고, 새벽길 손수레를 끌던 할머니를 돕다 교통사고로 뇌사 상태에 빠진 후 장기기증으로 7명에게 새 생명을 선물한 고(故) 김선웅(20)군에게 의인 특별상이 수여됐다.

한편, 이날 오전 11시부터 오후7시까지 동문로터리광장과 김만덕기념관 일대에서는 나눔 큰잔치 개막행사가 이어졌다.

나눔 큰잔치 개막 행사에서는 김만덕의 나눔 정신을 기리고 함께 동참하기 위해 사랑의 쌀을 기탁하는 순서를 가졌다. 이날 기탁된 쌀은 김만덕주간 모인 쌀과 더해져 오는 27일 ‘나눔데이’에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된다.

이밖에 원도심 일대에서는 △투게더 만덕 도르라 만덕 나눔 미션 임파서블 사랑의 나눔 교실 김만덕기념관 스탬프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김만덕주간 행사로 펼쳐진다.

 

 

 

 

 

 

 

 

 

 

kohj00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