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과 사람 이야기 담은 '웹툰 공모전' 열린다
동물과 사람 이야기 담은 '웹툰 공모전' 열린다
  • 황인솔 기자
  • 승인 2018.09.18 17: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동그람이 '제1회 동물 그리고 사람이야기' 공모 내달 1일부터 한달간 진행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황인솔 기자] 반려동물을 주제로한 웹툰 공모전이 열린다. 우수작으로 선정되면 네이버 '동물공감'판에 연재 기회도 주어진다.

서울시는 네이버 동물공감판 운영주체인 동그람이(대표 김영신)와 함께 '제1회 동물 그리고, 사람이야기' 웹툰 공모전을 10월 1일부터 한 달 동안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모주제는 '반려동물로 인해 행복했던 이야기', '길고양이 돌봄', '유기동물 구조', '유기동물 입양' 등 동물과 사람, 반려동물에 관한 내용을 담으면 된다.

참가대상은 동물에 관심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응모작 원고는 최소 15컷 이상으로 응모일 기준으로 국내·외 공표되지 않은 전체 연령 열람이 가능한 창작 웹툰이어야 한다.

신청접수는 10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동그람이의 e-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심사방법은 전문 심사위원의 1차 심사를 통해 우수작 20편을 선정하고, 우수작을 네이버 동물공감판에 한 달간 공개해 네티즌의 2차 심사를 거쳐 최종 4개 작품을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수상자 4명(팀)에게는 서울특별시장 상장과 상금을 수여하며, 상금은 대상(1명) 500만원, 최우수상(1명) 300만원, 우수상(2명) 100만원이다.

또 수상자는 동그람이와 별도 계약을 통해 구독자가 300만명인 네이버 동물공감판에 웹툰 연재도 할 수 있다.

breezy@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