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물쓰레기 감량 우리가 책임진다!"
"음식물쓰레기 감량 우리가 책임진다!"
  • 박태윤 기자
  • 승인 2018.05.02 16: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새마을부녀회 회장단 29명 감량실천 리더로 임명…10% 감량 목표

 

포항시새마을부녀회 회장단 29명을 음식물쓰레기감량화 실천리더로 임명
포항시새마을부녀회 회장단 29명을 음식물쓰레기감량화 실천리더로 임명

포항시가 '쓰레기없는 그린 포항' 프로젝트 일환으로 포항시새마을부녀회 회장단 29명을 음식물쓰레기감량화 실천리더로 임명했다.

지난해 생활쓰레기 13.6% 감량화에 이어 올해는 음식물쓰레기 10%를 줄인다는 목표로, 지난 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읍면동 새마을부녀회장 29명을 실천리더로 임명하고 실생활에서 음식물쓰레기줄이기 사업에 적극 나서기로 한 것이다.

포항시는 우선 시민참여와 공감대 확산을 위해 거리캠페인과 음식점업주 등 시민교육을 집중하는 한편,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올해 1월부터 10월말까지 해당 기간 동안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실적평가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다량 배출하는 집단급식소와 대형음식점을 특별 관리해 감량이행 우수업소에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이날 임명된 실천리더들은 앞으로 읍면동단위 각종 행사나 회의 등에서 음식물쓰레기 감량화를 위한 주민계도와 교육, 음식점업주를 대상으로 감량화 이행지도 등 홍보활동을 펴는 일을 전담하게 된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임명장을 전달하고 “지역발전을 위해 그간 애써 온 새마을가족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음식물쓰레기줄이기 운동이라는 새로운 시민계몽운동도 기꺼이 동참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포항시는 지난해 초 '쓰레기없는 그린포항' 프로젝트를 시행하면서 하루에 배출되는 330톤의 생활쓰레기를 13.6%가 감량된 285톤으로 줄인 바 있으며, 올해도 시민의식 함양을 위한 교육과 시설견학, 어린이집과 유치원생을 대상으로 한 조기교육을 실시하는 등 생활쓰레기 바른 배출분위기를 이어가고 있다.

 

parkty22@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