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봄꽃축제 기간, 9호선 증회·버스 막차 연장 된다
여의도 봄꽃축제 기간, 9호선 증회·버스 막차 연장 된다
  • 황인솔 기자
  • 승인 2018.04.04 10: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라이트 제공)
(여의도라이트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황인솔 기자]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일대에서 '여의도 봄꽃축제'가 오는 7일부터 12일까지 6일간 개최된다.

이에 서울시는 축제 기간 중 관람객이 가장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주말동안 버스 막차 연장, 지하철 9호선 증회 운행 등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먼저 봄꽃축제를 찾은 시민들이 막차 걱정 없이 여유롭게 봄꽃을 감상할 수 있도록 6, 7일 밤 여의도 일대를 경유하는 버스를 익일 오전 1시 20분까지 연장 운행한다.

운행이 연장되는 시내버스는 총 28개 노선으로, 여의서로 인근 여의도환승센터, 국회의사당역, 순복음교회 정류소 등에서 막차가 오전 1시 20분에 차고지로 출발한다. 

국회의사당역을 경유하는 지하철 9호선의 경우 축제기간 인파가 가장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7, 8일 오후 1시~오후 8시에 하루 72회씩 증회 운행한다. 여의도·여의나루역을 경유하는 5호선은 현장상황에 따라 필요시 비상편성 준비차량을 증회 운행할 예정이다.

국회 뒤편 여의서로(1.7㎞)와 서강대교주차장 입구 둔치도로 →여의하류IC(1.5㎞)는 축제기간 동안 24시간 차량통행이 통제되며, 의원회관 진입로→여의2교 북단(340m)과, 국회 북문→둔치주차장(80m)은 축제기간 중 주말동안만 차량통행이 제한된다. 

지난해 여의도 봄꽃축제 기간에는 9호선 국회의사당역 기준으로 토요일 오후 2시~오후 7시에 이용객이 가장 많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올해도 작년과 비슷하게 토요일 오후 시간대 최대 혼잡이 예상된다"며 "이 시간대를 피하면 보다 여유롭게 봄꽃을 감상할 수 있다"고 말했다.

여의도 봄꽃축제 기간 연장 운영 버스노선. (서울시 제공)
여의도 봄꽃축제 기간 연장 운영 버스노선. (서울시 제공)

 

breezy@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