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세탁기 해외에서 연이은 호평…KBIS 2018 어워드 휩쓸어
삼성 세탁기 해외에서 연이은 호평…KBIS 2018 어워드 휩쓸어
  • 조규희 기자
  • 승인 2018.01.12 09: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세탁기, KBIS 2018 어워드서 '스마트홈 기술'·'최고의 주방제품'으로 선정
세탁 방식의 혁신과 AI 기술을 더한 '퀵드라이브' 세탁기, 최고의 '스마트홈 기술'로 선정 
'플렉스워시', '플렉스드라이', '최고의 주방 제품' 은상 수상
삼성전자 KBIS 어워드 수상작 플렉스워시 세탁기와 플렉스드라이 건조기 [출처=삼성전자]
삼성전자 KBIS 어워드 수상작 플렉스워시 세탁기와 플렉스드라이 건조기 [출처=삼성전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조규희 기자] 삼성 세탁기가 글로벌 시상식에서 연이은 호평을 받으며, 각종 수상을 차지하고 있다.

삼성전자 세탁기가 미국 올랜도에서 개최된 'KBIS 2018 어워드(Best of KBIS 2018)'에서 '스마트홈 기술'상과 '최고의 주방 제품' 은상을 수상했다.

KBIS(The Kitchen & Bath Industry Show)는 미국 최대 주방·욕실 관련 제품 전시회로 디자인·기술·혁신성이 가장 우수한 제품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특히 4차산업혁명 기술인 IoT가 확산됨에 따라 올해부터 스마트홈 기술 부문이 신설됐다.
 
'퀵드라이브' 드럼세탁기는 '스마트홈 기술' 상을, '플렉스워시' 세탁기와 '플렉스드라이' 건조기는 각각 '최고의 주방 제품' 은상을 수상했다. 가전업체로 유일하게 삼성전자가 수상하게 됐다는 면에서 제품의 평가를 간접적으로 실감할 수 있다.
 
스마트홈 기술상을 수상한 퀵드라이브 세탁기는 상하 낙차 방식을 사용하는 기존 드럼세탁기에 독자적으로 움직이는 회전판 방식을 결합한 '큐드럼(Q-Drum)' 기술이 적용돼 상·하·전·후 4방향으로 움직여 세탁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인 제품이다. KBIS는 이 제품의 인공지능 기반 '큐레이터'가 소비자의 세탁 고민을 덜어줄 최적의 솔루션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퀵드라이브는 지난해 IFA에서 최초 공개된 이후 유럽 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 중에 북미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최고의 주방 제품 은상을 수상한 플렉스워시 세탁기와 플렉스드라이 건조기는 옷감의 소재나 색상에 따라 맞춤 세탁·건조를 원하는 소비자 니즈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플렉스워시는 상부 3.5kg 전자동 세탁기와 하부 21kg급 대용량 드럼세탁기를 결합해 동시 또는 개별로 작동할 수 있는 혁신 제품이다.  

삼성전자 최익수 상무는 "주방을 사용하는 소비자를 배려한 삼성전자의 혁신적인 기술에 대해 KBIS 2018전시 현장을 방문한 업계 전문가들의 호평이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첨단 기술과 편의성을 높인 제품을 지속 선보이고 완벽한 홈 IoT 생태계를 구축해 북미 가전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강화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