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년 전통 ‘조치원복숭아’, ”피부에 양보하세요“
110년 전통 ‘조치원복숭아’, ”피부에 양보하세요“
  • 신새아 기자
  • 승인 2017.12.11 17: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한국콜마, 복숭아 화장품 개발 MOU체결
[출처=세종시청]
[출처=세종시청]

 

[그린포스트코리아 신새아 기자] 세종시 대표 과일브랜드인 ‘조치원 복숭아’가 화장품으로 변신한다.

11일 세종시(시장 이춘희)와 한국콜마(회장 윤동한)는 ‘기능성 복숭아 화장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한국콜마는 세종시 전의면 소재 화장품 제조업자 설계생산(ODM) 기업이다.

두 기관은 내년 3~4월 경 지역 특산물인 복숭아를 활용한 자외선 차단제품 4종과 치약 1종을 연구·개발해 출시할 예정이다.

시에 따르면 110년 전통을 자랑하는 조치원 복숭아는 피부를 검게 하는 멜라닌 생성을 억제하는 등 피부 미백에도 효과가 있다. 먹을거리로써의 복숭아를 넘어 중·장기적으로 건강기능성 식품 등으로 영역을 확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는 것이 시의 구상이다.

한국콜마 윤동한 회장은 "세종시 특산물인 복숭아를 활용한 화장품 브랜드를 개발하고, 기능성 원료물질을 추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saeah53@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