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거운 고향 가는길, 교통정보 입니다"…文대통령 교통방송 깜짝 출연
"즐거운 고향 가는길, 교통정보 입니다"…文대통령 교통방송 깜짝 출연
  • 김기성 기자
  • 승인 2017.10.02 18: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졸음방지 예방과 전 좌석 안전띠 강조

연휴 기간 동안 쉬지 못하는 버스, 택시 등의 종사자들에게 고마움 전해

설 연휴 간 성평등 강조

직접 교통 상황 전달 하기도
문재인 대통령은 2일 TBS 교통방송에 깜짝 출연해 국민들에게 추석메지와 교통정보를 전달했다 [출처=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2일 TBS 교통방송에 깜짝 출연해 국민들에게 추석메지와 교통정보를 전달했다 [출처=청와대]
[출처=연합뉴스TV]
[출처=연합뉴스TV 영상캡쳐]
[출처=연합뉴스TV]
[출처=연합뉴스TV 영상캡쳐]
[출처=연합뉴스TV]
[출처=연합뉴스TV 영상캡쳐]

 

“안녕하세요, 문재인입니다. 즐거운 고향 가는 길, 교통정보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일 교통 방송 라디오(TBS)에 깜짝 출연해 귀성길 고속도로 상황을 전달했다.

문대통령은 이날 도로공사 교통정보센터(성남시 궁내동)를 직접 방문해 국민들에게 추석 인사와 함께 운전 시 당부사항들을 이야기했다. 특히 장거리 운전시 발생할 수 있는 졸음운전 예방, 전 좌석 안전띠 착용 등을 강조했다.

이어 추석 연휴기간 동안 쉬지 못하고 운행을 강행하는 버스, 택시, 철도, 항공, 해운 종사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문재인 대통령은 "즐거움은 나눌수록 커집니다. 한가위 연휴 동안 우리 여성들과 남성들이 무엇이든 같이 하면 좋겠습니다“라며 ”상도 같이 차리고, 고무장갑도 같이 끼고, 운전대도 같이 잡고, 함께 손잡고 같이 하면 남녀모두 명절이 더욱 즐겁지 않겠습니까“라고 강조했다.

명절 계획을 묻는 아나운서의 질문에는 “저는 청와대에서 차례를 지낼 텐데요. 고향에 못가고 성묘를 못해서 조금 아쉽습니다”라며 “연휴가 기니까 대비할 일은 대비해가면서 쉬는 시간을 많이 가지려고 합니다”라고 설명했다.

문대통령은 직접 교통 정보를 소개하기도 했다. 문대통령은 “이 시간 현재 가장 밀리는 고속도로는 역시 경부 고속도로이며 부산방향으로 서울 요금소 이전부터 총 30여 km 구간이 정체되고 있다”고 소개하며 “서해안 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서평택 분기점을 중심으로 속도가 떨어지고 있으며 영동고속도로는 강릉 방향으로 여주 일대가 평소보다 차량이 많다”고 말했다.

한편 문대통령이 방문한 교통 상황실에서는“비상 근무냐”는 질문에 “상시 근무하고 있다”고 답변했으며 근무자 중 일부는 “사랑합니다, 대통령님”이라고 말하며 포옹을 요청하기도 했다.

gskm0716@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