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환경TV] 제주도 '풍랑주의보' 발령… 전국 '구름 많음'
[날씨는 환경TV] 제주도 '풍랑주의보' 발령… 전국 '구름 많음'
  • 정석원 기자
  • 승인 2017.09.17 12: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일인 17일, 전국에 구름이 많고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동해안과 제주에는 오후까지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한반도는 중국 중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구름이 많겠으나, 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영동과 경상도는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다. 

기상청은 태풍 탈림의 영향으로 오후 12시를 기해 동해남부 먼바다에 태풍주의보를 발령했다.

기상청은 또한 이 시각을 기점으로 울릉도, 독도, 울산, 부산, 거제, 경주, 포항, 영덕, 거문도, 초도 등지에 강풍주의보를 발표했다. 풍랑주의보가 발표된 지역은 제주도 앞바다와 남해서부 동쪽먼바다, 남해서부 서쪽먼바다, 남해동부 먼바다, 남해동부 앞바다, 동해중부 전해상, 동해남부 앞바다 등이다.  

이날 오후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북동해안, 경북북동산지 20~60mm △강원영동, 경남동해안, 울릉도·독도 10~40mm △경상내륙, 경남남해안, 제주도산지, 북한 5~20mm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일부 전남남해안과 경상해안, 제주도에는 강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고, 그 밖의 지역에도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많겠으니, 농작물 및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오전 12시 기준 지역별 아침 기온은 △서울 27도 △부산 22도 △광주 28도 △대구 24도 △대전 25도 △청주 26도 △춘천 25도 △제주 23도 △백령 22도 △울릉·독도 20도 등이다. 

이날 미세먼지와 오존은 전국 '보통', 자외선은 오후에 '약간나쁨' 단계가 되겠다. 

schung21@eco-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