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우리은행, '인공지능 금융비서' 서비스 제공
KT&우리은행, '인공지능 금융비서' 서비스 제공
  • 표수연 기자
  • 승인 2017.07.17 17: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기술로 손 맞잡고 '포괄적 업무협약' 체결
왼쪽부터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과 조재현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 부행장 [출처=KT]

 


KT와 우리은행이 17일 '인공지능(AI) 기반 금융비서' 서비스를 제공하는 취지의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기가지니 인공지능(AI) 뱅킹 서비스 이용 고객에게 혜택 제공 △유무선 통신 신용평가 모델 공동 활용 △제휴 마케팅 및 금융·ICT 결합서비스 등을 공동 진행할 계획이다.

양사가 선보일 ‘기가지니 인공지능(AI) 뱅킹 서비스’는 TV화면과 함께 서비스 되는 기가지니의 특장점을 활용하게 된다. KT 기가지니를 이용하는 고객은 자택에서 우리은행 계좌 조회, 계좌간 이체, 공과금 납부, 환율 조회, 상품 안내 등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금융 분야 최고의 음성 AI 금융비서 서비스 등 국내 금융플랫폼 시장에 새로운 지평을 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