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지구관측위성위원회 32번째 회원기관으로 가입 "국제위상 높였다"
기상청, 지구관측위성위원회 32번째 회원기관으로 가입 "국제위상 높였다"
  • 윤현서 기자
  • 승인 2016.11.02 17: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회에 참석한 각국 대표단 단체사진 [출처=기상청]

 


기상청은 호주에서 개최된 '제30차 지구관측위성위원회(CEOS) 총회'에서 지구관측위성위원회의 32번째 회원기관으로 가입됐다고 2일 밝혔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가입을 통해 기상청이 지구관측위성 분야에서 국제적 수준의 기관으로 공식 인정받고 국제적 위상을 높였다는데 그 의의를 둘 수 있다"고 설명했다.

기상청은 2010년 발사된 '천리안위성 1호'의 성공적 운용과 아태지역의 개발도상국에 기상위성자료 활용법 전수 등 활발한 활동을 기반으로 지구관측위성위원회 가입을 추진해 왔다.

지구관측위성위원회는 지구관측위성에 대한 국제협력과 정책.기술정보 교류를 위해 1984년에 설립된 단체로, 지구관측위성을 운용하고 있는 31개 회원과 28개 준회원으로 구성돼 있다.

위원회는 위성자료의 상호활용성 강화를 위한 위성자료 검·교정 기술개발, 역량배양 및 자료 공유, 기후변화 감시, 자연재난 감시, 정보시스템 및 서비스 등의 실무그룹을 운영하고 있다.

고윤화 기상청장은 "이번 가입을 통해 기상청은 지구관측위성 분야의 실력을 인정받았으며, 앞으로 위원회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다양한 위성 자료 활용기술과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데 앞장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weathernara@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