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환경TV] 오늘 '하지' 제주·남부 비, 낮에 일시 소강상태…밤부터 전국 장마권
[날씨는 환경TV] 오늘 '하지' 제주·남부 비, 낮에 일시 소강상태…밤부터 전국 장마권
  • 윤현서 기자
  • 승인 2016.06.21 08: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기상청

 


21일 화요일, 1년 중 태양이 가장 길고 높게 떠 낮의 길이가 가장 길다는 절기 하지다.

현재 장마전선은 제주도 부근에 위치하면서 여전히 남부 곳곳에 비가 내리고 있다. 이 비는 낮에 잠시 소강상태에 들었다가 밤부터 다시 내리겠다.

저녁무렵 제주와 남해안을 시작으로 밤 늦게는 대부분 지역에서 장맛비가 오겠다.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지형적인 영향이 더해져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오겠다.

제주 산간과 경북을 제외한 남부지방에 30~80mm, 많은 곳은 120mm 이상의 호우가 쏟아지겠다. 그 밖의 충청과 경북에 10~40mm, 서울, 경기와 강원에는 5~30mm가 예상된다. 산사태나 침수 피해가 없도록 시설물 점검에 주의가 필요하다.  

장마전선이 몰고오는 덥고 습한 공기에 낮 동안 비가 소강상태에 들면서 무더위가 계속되겠다. 최고기온은 서울 31도, 춘천 31도, 청주 30도, 광주 28도, 대구 30도까지 오르며 후텁지근하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의 불쾌지수가 높게 나타나는 만큼 통풍이 잘되는 옷을 입어주고 물을 자주 섭취해주어 더위에 대비하는 것이 좋다.

22일엔 전국에 장맛비가 내리며 내륙 기온이 25도 안팎에 머무는 등 폭염이 주춤하겠다. 늦은 오후에는 장마전선이 점차 남하하면서 밤부터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그치고 일시 소강상태에 들 겠다.

이후 장마전선은 제주도 남쪽 해상까지 남하하겠고 24일부터 다시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전국에 장맛비가 내리겠다.

weathernara@eco-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