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환경TV] 전국 오후 남부지방부터 점차 맑아져…강풍에 체감기온 ‘뚝’
[날씨는 환경TV] 전국 오후 남부지방부터 점차 맑아져…강풍에 체감기온 ‘뚝’
  • 백경서 기자
  • 승인 2016.05.03 16: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가 내리는 제주 공항 [사진= 환경TV DB]

 


오늘(3일) 오후가 되면서 남부지방부터 전국에 내리던 비가 서서히 그치고 있지만 강풍특보는 여전히 발효 중이다. 

이시각 현재 서울과 경기 등 중북부지방은 강풍을 동반한 비로 체감기온이 낮다. 

오후 3시 기준으로 기온 분포는 서울 9.5도, 춘천 13.4도, 청주 11.5도, 대구 20.9도, 광주 14.2도, 서산 11.9도, 인천 9.9도, 부산 18.2도 등이다. 

비는 늦은 밤부터 대부분 지역이 그치겠으나,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 비방은 내일(4일) 오전까지 이어지겠다.

대기질 정보를 제공하는 에어코리아의 예보에 따르면 오늘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어제부터 내린 비가 미세먼지를 씻어 내린 덕분이다.

다만 내일(4일)은 국외 미세먼지의 유입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다시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남·서부지역을 중심으로 농도가 높겠다.

running@eco-tv.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