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영양플러스 사업’에 4억원 투입
성남시 ‘영양플러스 사업’에 4억원 투입
  • 김대운 기자
  • 승인 2016.02.27 11: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빈혈 등 임산부·영·유아에 최장 1년간 보충식품 제공

성남시는 올해 4억원을 투입해 저소득층 임산부와 영·유아 1200명이 참여하는 ‘영양플러스 사업’을 펼친다.

이 사업은 빈혈이나 저체중, 성장부진 등 영양 위험요인이 있는 임산부, 영·유아에게 6개월에서 최장 1년간 달걀, 우유, 콩, 조제분유, 현미 등의 맞춤형 보충식품 패키지를 월 2회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와 함께 매월 영양 교육과 상담을 해 스스로 영양관리 능력을 높이도록 돕는다.

대상자는 기준 중위소득 80% 미만인 가구의 임신부, 출산부, 수유부, 65개월 미만의 영·유아다.

지원 희망자는 연중 거주지 보건소 영양플러스실(수정·729-3881, 중원·729-3920, 분당·729-4006)로 전화 신청하면 된다.

성남시는 지난해에도 영양플러스 사업을 펴 참여자 ,1567명의 영양 상태 개선을 도운 바 있다.

dwk012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