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 '너를 기억해'에 이어 '한번 더 해피엔딩' 가능할까?
장나라, '너를 기억해'에 이어 '한번 더 해피엔딩' 가능할까?
  • 나경연 인턴기자
  • 승인 2016.01.21 17: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MBC홈페이지

 


작년 여름, 장나라는 서인국, 박보검과 호흡을 맞췄던 KBS드라마 '너를 기억해'를 통해 명실상부 국민 동안배우로 자리를 굳혔다.

드라마 속 장나라가 보여준 연기력과 나이를 가늠할 수 없는 동안 외모 덕에 장나라는 '90년대 스타'라는 이름표를 떼고 다시 한 번 스타의 반열로 재도약 할 수 있었다.

장나라는 이번 '한번 더 해피엔딩' 드라마를 통해 다시 한 번 대한민국 여배우로서의 자리를 굳건히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첫 방송이 나가고 나서 장나라의 현실적인 연기에 많은 여성들이 열광하고 있다.

드라마 속에서 과거 걸그룹 엔젤스 출신으로 재혼컨설팅 업체 공동대표가 된 '돌싱' 한미모 역을 맡은 장나라는, 낮술을 먹으며 신세한탄을 하는가 하면 배우 정경호로부터 기습뽀뽀를 당하는 등의 연기로 다시 한 번 로코퀸의 자리를 노리고 있다. 

시청자들은 현실적인 장나라의 대사에 공감하고, 정경호와의 연기에 대리만족을 느끼며 이미 장나라가 맡은 한미모 역에 푹 빠진 상황이다. 

특히 이번 드라마는 MBC극본 공모에서 '어쩌다가 내게 온' 미니시리즈 극본으로 우수상을 수상하고, SBS 단막 2부작 부문에서 '못 먹어도 고'극본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한 경력이 있는 허성희 작가의 극본이라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흥행 보증수표나 다름 없는 허성희 작가의 극본과, 기초부터 다져진 장나라의 연기력으로 장나라가 이번 드라마를 통해 '한번 더 해피엔딩'을 맞이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iamcenter@eco-tv.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