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순영의 이슈]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유력 “‘레버넌트’ 연기 어땠길래?”
[정순영의 이슈]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유력 “‘레버넌트’ 연기 어땠길래?”
  • 정순영 기자
  • 승인 2016.01.12 00: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주연 레버넌트 <영상=FoxMoviesKR 유튜브>

영화 `레버넌트'의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골든글로브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10일 열린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레버넌트'는 드라마 부문 작품상과 남우주연상, 감독상을 받았다.

영화 레버넌트는 19세기 동료 사냥꾼으로부터 배신을 당한 휴 글래스가 복수를 위해 사투를 벌이는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다.

할리우드외신기자협회가 매년 주관하는 골든글로브상은 역대 골든글로브와 아카데미 시상식의 결과는 결정적인 수상 작품에서 겹치는 경우가 많았다.

사진=유튜브 캡처

 

영화 전문가들은 골든글로브의 결과로 아카데미 결과를 예측하기도 하는데 과연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징크스가 깨질 것인지를 놓고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그간 디카프리오는 무려 4번의 수상 기회를 얻었지만 번번이 실패했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1993년 영화 '길버트 그레이프'로 첫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지만 토미 리 존스에게 밀렸고, '에비에이터'로 2004년 후보에 올랐다가 제이미 폭스에게 다시 밀렸다.

또 '블러드 다이아몬드'로 지난 2006년 후보에 올랐지만 포레스트 휘태커에게, 2013년에는 '울프 오브 월스트리트'로 후보에 올랐지만 매튜 맥커니히에게 상을 내줬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애타게 기다리고 있는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은 2월28일 열린다.


[정순영의 이슈]는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과 미디어 환경을 바라보는 환경TV의 생각입니다.

binia96@eco-tv.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