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추 싸지만 양념 올라, 올해 김장 '글쎄'
배추 싸지만 양념 올라, 올해 김장 '글쎄'
  • 배샛별 기자
  • 승인 2011.11.08 08: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추값이 크게 떨어졌지만 양념값이 올라 올해 김장을 담겠다는 응답자는 작년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마트는 지난 10월 31일부터 11월 4일까지 회사 홈페이지를 통해 김장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응답자 1,296명 중 65.9%인 854명이 ‘올해 김장 담그겠다’라고 답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배추 가격이 비쌌던 작년(64.9%)과 비슷한 수준으로, 올해는 배추 가격이 하락했지만 양념류 가격이 상승하며 김장 수요는 작년보다 크게 증가하지 못한 것으로 분석했다.

‘올해 김장을 담그지 않을 계획’이라고 한 응답자(334명)를 대상으로 그 이유를 묻자 응답자 중 44.6%인 149명이 ‘양념류 가격이 비싸 비용이 부담돼’라고 답했기 때문이다.

또 18.9%인 63명이 ‘친인척이나 지인이 김치를 보내주기 때문에’, 18.5%인 62명이 ‘식구가 적어 사서 먹는 것이 더 경제적이라서’라고 답했다. 핵가족, 맞벌이 부부, 싱글족 등 가구 구성원이 적은 가정이 늘어나는 가운데 친인척이나 지인들이 담근 김치를 나누어 먹거나 사서 먹는 것이라는 분석이다.

반면, ‘김장을 담글 계획’이라고 한 응답자(854명)를 대상으로 그 이유를 묻자 응답자 중 1.9%인 16명만이 ‘배추 가격이 싸다고 해서’라고 답하고, 34.2%인 292명이 ‘먹거리 안전성 때문에’, 31.5%인 269명은 ‘사서 먹는 김치가 입맛에 맞지 않아서’, 28%인 239명은 ‘식구가 많거나 김치를 많이 먹어 직접 담그는 것이 더 경제적이라서’라고 답해 배추 가격의 하락이 김장을 담그는 데 큰 동기부여를 해주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진주 기자 jinju@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